contents top

미래를 위한 환경 동아리 탄생하다

구민정 죽향초6l발행일2021.10.1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2학기에 들어서 저희 죽향초에서는 새로운 동아리가 만들어졌습니다. 환경보호를 위한 실천과 최근 세계의 환경문제 탐색을 목표로 하는 '환경동아리' 입니다. 환경동아리는 요즘 대두되는 여러 환경문제 중에서도 특히나 악화 되고 있는 해양 쓰레기 문제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많은 조사를 통해 다음과 같은 내용들을 알게 됐습니다.
바다에 가보면 해안 주변에는 항상 쓰레기가 기본적으로 보입니다. 오히려 없으면 어색해 보일 정도로 많은 바다에 쓰레기들이 방치돼 있습니다. 이 쓰레기들은 크기를 불문하고 여러 종류가 쌓여 있습니다. 사람 눈에 보이는 플라스틱 페트병, 비닐 봉지 등 우리가 자주 사용하는 물품들에서 나오는 것입니다.
그러나 이중에서도 가장 악영향을 끼치는 것은 바로 눈에 보이지 않는 미세 플라스틱 입니다. 너무 작은 미세 플라스틱은 주로 샴푸, 클렌징 폼, 세제 등 에서 나옵니다. 이것들 또한 우리가 자주 사용하는 것들입니다.
플라스틱 페트병과 비닐 봉지의 사용은 줄일 수 있어도 샴푸, 클렌징 폼, 세제들은 생활 필수품들이기 때문에 사용량을 줄이는 것은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환경 동아리는 포기하지 않고 이 제품들을 대체 할 수 있는 것들을 조사해 알아보았습니다.
샴푸를 대체 할 수 잇는 것은 천연 샴푸 혹은 천연 비누입니다. 미세플라스틱이 포함되어 있지 않아 향은 없지만 환경오염에 피해가 가지 않습니다. 클렌징 폼을 대체 할 수 있는 것 또한 천연 비누 입니다. 세제를 대체 할 수 있는 것은 소프넛 열매입니다. 이 열매는 빨래를 할 때 같이 넣어 사용하는 것입니다.
이처럼 죽향초 학생들은 생활필수품이지만 환경파괴의 주범이 되는 제품을 대체할 수 있다는 것을 동아리활동을 하며 처음 알게 됐습니다. 지금보다 더 환경을 위한 활동을 할 수 있는 동아리들이 늘어난다면 환경 오염이 조금은 나아질 것이라 봅니다. 우리 모두 지구를 위해 불편함을 조금만 감수하고 환경보호를 위해 노력하는 것은 어떨까요?

구민정 죽향초6  214-8989@daum.net
<저작권자 © 착한어린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착한어린이신문

충북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3층  |  대표전화 : 043)213-3366   |  팩스 : 043)214-8989
등록번호 : 충북 다 01232   |  발행·인쇄인 : 방재윤  |  사무총장: 나기황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나기황
Copyright © 2021 착한어린이신문.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